즐겨찾기 추가 2022.01.26(수) 19:40
서울 부산 인천 대구 대전 광주 울산 경기 충남 충북 전남 전북 경남 경북 강원 제주
지역방송국
서울
부산
인천
대구
대전
광주
울산
경기
충남
충북
전남
전북
경남
경북
강원
제주
English 日文 中文
광양시, 올해의 책 시민 투표에 참여해 주세요

- 1월 22일까지 온라인으로 참여 가능 -

2022-01-12(수) 17:34
광양시립도서관은 시민이 공감할 수 있는 ‘2022 올해의 책’을 선정하기로 하고 오는 1월 22일까지 온라인을 통한 시민 투표를 실시한다.

시는 범시민 독서운동인 ‘시민 한 책 읽기’ 사업의 본격화를 위해 지난해 11월부터 시민, 출판사, 학교, 기관에서 추천받은 도서와 문학상 수상도서 등을 대상으로 1차 심의를 열어 어린이, 청소년, 성인 등 분야별로 최종 후보 도서를 각각 2권씩 선정했다.

선정된 후보 도서는 ▲어린이 분야의 「내 이름을 들려줄게」(조연화)와 「오늘부터 배프! 베프!」(지안) ▲청소년 분야의 「긴긴밤」(루리),「행운이 너에게 다가오는 중」(이꽃님) ▲성인 분야의 「불편한 편의점」(김호연),「우리가 인생이라 부르는 것들」(정재찬) 등 모두 여섯 권이다.

‘2022년 올해의 책’ 투표에 참여하고자 하는 시민은 시립도서관 누리집이나 카카오톡, 각 도서관의 인스타그램을 방문해 QR코드에 접속한 후 후보 도서 중 분야별 한 권씩 총 세 권의 도서에 투표하면 된다.

시립도서관은 많은 시민이 투표에 참여하도록 독려하기 위해 투표한 시민 중 20명을 추첨해 기프티콘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광양시 ‘2022 올해의 책’은 시민 투표 결과를 토대로 오는 2월 광양시립도서관 운영위원회의 최종 심의를 거쳐 확정된다.

‘올해의 책’ 선정 업무 담당자는 “계속되는 코로나19로 힘겨운 시기를 보내고 있는 시민이 공감하고 위로와 희망을 나눌 수 있는 도서가 선정되도록 투표에 많이 참여했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나타냈다.

한편, 광양시립도서관은 작년 올해의 책으로 ▲「5번 레인」(은소홀) ▲「왜요, 그 말이 어때서요」(김청연) ▲「밥이 그리워졌다」(김용희) 등 3권을 선정한 바 있다.
광양/선종두기자 scdvc@naver.com        광양선종두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참가신청자유게시판FAQ
인터넷신문 제호 : 월드방송itv 서울 아 51920 wdbs월드방송 경기 아 51308 사업자등록번호 812-88-01244 최초등록일 : 2015년 9월21일 대표전화 : 02-1670-1125팩스 : 02-6008-1121제보.광고문의 02-6295-1121
방송기술연구소 :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 1로 205 KCC웰츠밸리 902-1호 멀티비전 사업부 : [459-010] 경기도 평택시 서탄면 수월암길 15-76 2층
전국총괄본부: 서울특별시 관악구 보라매로13 3층
서울법인사무소: 서울시 영등포구 영중로 24길10 2층 이메일 : leechy119@hanmail.net개인정보취급방침대표자 발행인.편집인 : 조승자.이 창열.조원익
< WDBSitv>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