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1.04.22(목) 17:12
서울 부산 인천 대구 대전 광주 울산 경기 충남 충북 전남 전북 경남 경북 강원 제주
지역방송국
서울
부산
인천
대구
대전
광주
울산
경기
충남
충북
전남
전북
경남
경북
강원
제주
English 日文 中文
북구, 치매환자 대상 맞춤형 예방 사업 추진

북부경찰서 협업 배회감지기 보급.. 실종 예방 기대
치매환자 성년후견인 도움 받게 하는 치매공공후견 사업 추진

2021-02-22(월) 16:07
22일 광주시 북구(구청장 문인)에 따르면 치매 어르신들의 안정적인 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배회감지기 무상보급 및 치매공공후견 사업을 펼치고 있다.

이에 북구는 북부경찰서와 협업해 북구치매안심센터에 등록된 대상자 중 배회증상이 있거나 실종 신고 이력이 있는 어르신에게 배회감지기를 보급 중에 있다.

배회감지기는 위성위치추적장치(GPS)가 내장돼 있어 현재 위치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기 때문에 치매 어르신의 실종 예방과 실종 시 빠른 발견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북구는 의사결정능력 저하로 어려움을 겪는 치매환자를 대상으로 치매공공후견 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이 사업은 저소득층 또는 가족의 보호를 받지 못하는 치매환자가 성년후견인의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는 제도이다.

치매공공후견인은 치매환자를 대신해 ▴주거 마련 사무 ▴의료서비스 이용에 관한 사무 ▴사회복지급여 및 사회복지서비스 이용에 관한 사무 ▴일상생활에 관한 사무 ▴공법상의 신청행위에 관한 사무에 대한 역할을 수행한다.

북구는 사회복지기관과 연계해 후견 대상자를 발굴, 관련 분야 경력과 전문성을 갖춘 후견인을 지정받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치매공공후견 사업 관련 자세한 사항은 북구청 치매건강과(☎062-410-6848)로 문의하면 된다.
문인 북구청장은 “촘촘한 치매 안전망 구축과 맞춤형 예방・관리 서비스를 제공해 지역 치매 어르신의 삶의 질 향상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북구는 정부 국가치매책임제 시행에 따라 2019년부터 북구치매안심센터를 포함한 4곳의 권역별 치매안심센터를 운영하면서 치매 조기검진, 약제비 지원, 치매 예방 교육 등 다양한 사업을 펼치고 있다.
광주/선종두기자 scdvc@naver.com        광주선종두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참가신청자유게시판FAQ
인터넷신문 제호 : 월드방송itv 서울 아 51920 wdbs월드방송 경기 아 51308 사업자등록번호 812-88-01244 최초등록일 : 2015년 9월21일 대표전화 : 02-1670-1125팩스 : 02-6008-1121제보.광고문의 02-6295-1121
방송기술연구소 :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 1로 205 KCC웰츠밸리 902-1호 멀티비전 사업부 : [459-010] 경기도 평택시 서탄면 수월암길 15-76 2층
전국총괄본부: 서울특별시 관악구 보라매로13 3층
서울법인사무소: 서울시 영등포구 영중로 24길10 2층 이메일 : leechy119@hanmail.net개인정보취급방침대표자 발행인.편집인 : 조승자.이 창열.조원익
< WDBSitv>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